Home / NEWS

NEWS

한국피자헛, 패스트 캐주얼 다이닝(FCD) 매장 전용 신제품 출시

작성자
foodzip
작성일
2020-06-05 09:07
조회
109

■ 가성비와 가심비 모두 만족시켜주는 1인 피자 신메뉴 2종 및 빠네 파스타 메뉴 4종 선보여


■ 여름 시즌 한정 판매되는 빙수 메뉴까지 합리적 가격으로 즐길 수 있어


■ FCD 매장에서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메뉴 제공해 소비자 만족도 증대


한국피자헛이 패스트 캐주얼 다이닝(Fast Casual Dining, 이하 FCD 매장) 콘셉트의 16개 매장에서 1인 피자 2종, 빠네 파스타 4종 등 총 6종의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1인 피자 신메뉴는 스위스 명품 라클렛 치즈와 달콤한 고구마가 어우러진 ‘라끌렛 고구마 피자’와 소고기 토핑을 풍성하게 담은 ‘더블 비프 피자’ 2종으로, 혼자서 먹기 알맞은 8인치 크기를 합리적인 5천원 대 가격으로 즐길 수 있다. 기존 피자헛 매장과는 차별화된 1인 피자는 이탈리안 화덕피자 스타일로 젊은 고객층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빠네 파스타 신메뉴는 스테이크 토마토, 쉬림프 토마토, 까르보나라, 매콤 로제 치킨 등 4종을 8천원 대로 제공한다. 겉은 바삭하고 속은 부드러운 빠네 빵에 깊은 풍미의 소스와 파스타를 듬뿍 담아냈다. 이와 함께, 여름 시즌을 맞이해 시원한 디저트 메뉴로 빙수 2종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팥 본연의 진하고 고소한 풍미를 느낄 수 있는 ‘팥빙수’와 열대 과일의 달콤함을 맛볼 수 있는 ‘망고빙수’를 여름 시즌 내 한정 판매한다. 피자헛 관계자는 “1인 피자의 인기가 높아지고, 코로나19로 인해 각자 메뉴를 온전히 즐기려 하는 트렌드가 겹쳐지면서 소비자들이 더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도록 신제품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 니즈에 맞는 차별화된 제품 및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피자헛의 FCD 매장은 세련미와 편안한 분위기로 ‘우리 동네 맛있는 아지트’의 느낌을 한껏 살린 매장으로, 기존 피자헛 메뉴뿐만 아니라 FCD 매장에서만 즐길 수 있는 스페셜 피자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해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