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루션


상품력 있는 만두전문점 +α

상품력 있는 만두전문점 + α
‘날마다 만두 빚는 가게’ <교자공방>의 사례

만두는 제대로 평가받지 못하는, 억울한 음식 중 하나다. 하지만 <교자공방>은 퀄리티 높은 상품력과
세련된 디자인, 콘셉트 및 브랜딩으로 젊은 고객층을 끌어들인 컨설팅 사례 중 하나로 꼽히고 있다. 글 김준성 기자

솔루션_교자공방2 솔루션_교자공방6

Before : 1000여 세대 단지 인근의 10평 매장
서울 강남구 대치동 은마아파트 사거리 입구 근처에 33m²(10평) 규모의 매장이 주인을 찾고 있었다. 이곳은 2000원 내외 가격대의 핫도그를 팔던 ‘고래천하핫도그’라는 매장이었는데 매출이 부진해 폐점한 상태. 주변으로는 총 1000여 세대의 아파트 단지와 학교, 그리고 약간의 오피스가 뒤섞여있는 곳이었고 곳곳에는 학원들이 밀집해있었다.

Concept : 학생·맞벌이 부부 타깃의 ‘날마다 만두 빚는 가게’
<고석환손만두>를 입점시키기 위해서 우선 가장 많은 신경을 썼던 건, 타깃고객에 맞는 콘셉트와 브랜딩이었다. 인근에 베이커리 브랜드 매장이 이미 많았고, ‘빵 말고 뭔가 다른 거 먹을 게 없을까’라고 생각하는 잠재고객들을 위해 베이커리 형태의 만두전문점을 고민하기도 했다.

Branding & Design : 깔끔한 파사드와 조명에 집중
만두의 품질은 중간 이상이었다. 제조공장에서 직접 생산하기 때문에 만두 품질에 대한 자부심은 상당했다. 하지만 최근의 소비자들은 제품력만으로 쉽게 매력을 느끼지 않는다.그에 걸 맞는 디자인과 세련된 감각이 뒷받침되어야만 브랜드의 경쟁력 또한 생기는 것이기 때문이다.

오픈 첫 날 일 매출 450만원으로 좋은 반응
2018년 10월 중순부터 콘셉트 기획 및 브랜딩에 들어간 <교자공방>은 11월 중순 오픈했다. 오픈 첫 날 일 매출은 450만원. 베이커리와는 또 다른 수요를 만족시켜주는 아이템으로써, 인근 주민과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주변이 학원가이기에 방학에는 어느 정도 매출의 영향을 받지만, 기존에 핫도그를 판매하던 매장보다 객 단가가 살짝 높음에도 불구하고 일 매출 또한 높게 나타난다는 것은 그에 따른 수요예측과 콘셉트가 잘 맞아떨어졌다는 짐작을 할 수 있었다.

* 자세한 내용은 2019년 1월호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Previous Post
It is going without the need for stating that when it is you've browse the number one options you will have to think about for developing an outstanding piece, you've shivered slightly
Next Post

식재료


쇠고기
다시다



외식경영






More Story
It is going without the need for stating that when it is you've browse the number one options you will have to think about for developing an outstanding piece, you've shivered slightly
When considering these criteria, you can easlily determine whether also you really want the assistance of trained essay freelance...